닫기

RPM9

정치·경제·사회
HOME > 정치·경제·사회 > 증권

코스콤, 한국신용정보원 차세대 IT시스템 구축 본격 시동

지난달 '차세대 IT시스템 구축사업' 착수
'종합신용·금융거래정보 플랫폼' 클라우드 네이티브 구축

발행일 : 2023-10-12 15:53:00
코스콤 본사 전경. 사진=코스콤. <코스콤 본사 전경. 사진=코스콤.>

코스콤은 지난달 국내 유일의 종합 신용정보 집중기관인 한국신용정보원의 '차세대 IT시스템 구축사업' 시작을 알리고 종합신용과 금융거래정보 플랫폼에 대한 선진화 작업에 본격 착수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금융회사의 업무를 효율적으로 지원하고 금융 소비자의 정보를 안전하게 관리하기 위해 대규모로 진행되는 클라우드 전환 프로젝트다.

앞서 코스콤은 지난 8월 경쟁입찰을 통해 한국신용정보원이 발주한 '차세대 IT시스템 구축 1단계 사업'을 수주한 바 있다.

이번 사업을 위해 클라우드, 빅데이터, AI 등 디지털 기술과 차세대 원장 구축 분야에서 코스콤 전문인력, 기술 전문업체와 오픈소스 업체가 대거 참여한다.

코스콤은 동 구축사업을 통해 △신용정보 차세대 IT시스템 기반 구축을 중심으로 △목표 차세대 IT구축계획 수립 △내부 업무망 노후 인프라교체와 고도화 등 3대 과제를 동시에 진행한다.

먼저 '신용정보 차세대 IT시스템 기반 구축'을 위해 △하이브리드 클라우드(퍼블릭 클라우드 & SDDC 기반 프라이빗 클라우드) △클라우드 관리 플랫폼(CMP) △데이터 플랫폼 △애플리케이션 플랫폼 △DevSecOps 보안 플랫폼 △비즈니스 연속성 확보 등에 관한 아키텍처 설계 및 구축을 주요 과제로 수행할 예정이다.

'목표 차세대 IT구축계획 수립'을 위해선 △클라우드 기반 비즈니스 분석/설계 △데이터 및 AI 아키텍처 설계 △제로트러스트 기반 차세대 보안 아키텍처 설계 등을 주요 과제로 다루며 △선도 개발을 통한 기술검증을 진행한다.

여기에 △정보계 인프라 정비 △내부 노후 인프라 교체 △디지털 워크플레이스 고도화 구축도 완비할 계획이다.

코스콤이 지난 10여 년간 디지털 전환 여정을 밟아 오면서 축적해온 △지능형 클라우드 플랫폼 △데이터 HUB 유통 플랫폼 △클라우드 네이티브 애플리케이션 등 핵심 기술을 활용해 코스콤과 한국신용정보원은 동일한 수준의 기술 기반을 갖추게 될 전망이다.

실제로 이번 신정원 IT 차세대 시스템 구축 사업에 코스콤 차세대 원장시스템 구축용 개발 프레임워크와 동일한 제품을 적용해 클라우드 네이티브 애플리케이션으로의 원활한 전환과 지속적인 기술지원 체계를 제공할 계획이다.

코스콤 홍우선 사장은 “차세대 IT시스템 구축을 계기로 한국신용정보원과 코스콤이 클라우드와 AI 기술 도입 등 금융 디지털 선진화를 위한 여정을 함께 하는 동반자가 된 점을 뜻깊게 생각한다”며 “본 프로젝트의 성공적인 추진과 함께 한국신용정보원이 준비하는 다양한 사업 계획이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상원 기자 sllep@rpm9.com

최신포토뉴스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