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RPM9

자동차
HOME > 자동차 > 모터쇼

아우디, ‘Q6 e-트론 카무플라주 프로토타입’·‘액티브스피어 콘셉트카’ 전시

발행일 : 2023-09-04 13:21:09
아우디, ‘Q6 e-트론 카무플라주 프로토타입’·‘액티브스피어 콘셉트카’ 전시

아우디 최초의 새로운 프리미엄 플랫폼 일렉트릭(PPE, Premium Platform Electric) 기반 순수 전기 모델이 모습을 드러냈다. 뮌헨에서 열리는 국제모터쇼 ‘IAA 모빌리티 2023’ 개막 이틀 전인 9월 3일(현지 시각), 아우디는 그룹 미디어 나이트 행사에서 월드 프리미어로 Q6 e-트론의 운전대와 내부 디자인을 공개했다.

이번 아우디 미디어 나이트 행사에서 아우디 디자인 총괄 마크 리히테(Marc Lichte)는 아우디 디자인 DNA가 최근 사용자 중심 기반으로 차량 내부 공간을 재구성하여 탄생시킨 Q6 e-트론 인테리어 디자인을 소개했다. 디지털화는 심미적 디자인 요소와 함께 생생하게 경험된다.

아우디, ‘Q6 e-트론 카무플라주 프로토타입’·‘액티브스피어 콘셉트카’ 전시

예를 들어, 정밀하게 조정된 디스플레이와 디지털 콘텐츠의 배치는 ‘디지털 스테이지’를 구성하며, 이처럼 새로운 운영 시스템 콘셉트는 프리미엄 커넥티드 전기 모빌리티 선두자로 거듭나려는 아우디의 행보를 드러낸다. 아우디 Q6 e-트론은 E3 전자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지속해서 업데이트되는 인포테인먼트와 커넥티비티 경험을 제공함으로써 소비자의 디지털 생태계에 자연스럽게 통합된다.

3일 프레스 데이 서밋 행사는 라임(Riem)에 위치한 전시장에서 진행됐으며, 카무플라주 패턴 위장 필름으로 감싼 Q6 e-트론 프로토타입이 전시됐다. 한편 폭스바겐 그룹 전시장에서는 PPE 파워트레인을 비롯해 아우디의 미래 전기 모빌리티를 위한 기술적 기반을 살펴볼 수 있다. 폭스바겐 그룹 CEO 올리버 블루메(Oliver Blume)를 비롯한 그룹사 이사진은 4일 오전 9시 10분부터 진행되는 기자 회견에서 폭스바겐 그룹의 전동화 미래를 향한 전략과 기술을 소개할 예정이다. 아우디에서는 신임 CEO 게르노트 될너(Gernot Dollner)와 이사회 멤버이자 세일즈&마케팅 총괄 힐데가르트 보트만(Hildegard Wortmann)이 참석한다.

아우디, ‘Q6 e-트론 카무플라주 프로토타입’·‘액티브스피어 콘셉트카’ 전시

아우디는 5일부터는 뮌헨 비텔스바흐플라츠(Wittelsbacherplatz)에 마련된 공지에서 브랜드의 다양한 전기차 모델을 선보이는 데 주력할 예정이다. 전시장에서는 아우디가 순환 경제의 일부로 시리즈 생산에서 어떻게 재료 순환 사이클을 활용하고 있는지 보여주는 다양한 예시도 소개된다.

이번 IAA모빌리티에서는 4도어 크로스오버 쿠페로 아우디 액티브스피어(Audi activesphere) 콘셉트가 적용된 전기 콘셉트카가 독일 최초로 관람객들에게 공개된다. 또한 지속가능성과 디자인, 충전과 공기역학, 디지털화와 성능 등을 주제로 한 패널 토론과 아우디 차량 테스트 주행을 통해서도 아우디의 존재감을 확인할 수 있다.


임의택 기자 (ferrari5@rpm9.com)

최신포토뉴스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