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RPM9

자동차
HOME > 자동차 > 기획/종합

기아, 7월 26만472대 판매…전년 比 0.3% 포인트 증가

발행일 : 2023-08-01 16:22:38
기아, 7월 26만472대 판매…전년 比 0.3% 포인트 증가

기아가 2023년 7월 세계 시장에서 국내 4만7424대, 해외 21만2508대, 특수 540대 등 전년 동기 대비 0.3% 포인트 증가한 26만472대를 판매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국내는 7.2% 포인트 감소, 해외는 2.1% 포인트 증가한 수치다. 국내 실적 감소는 개소세 5% 환원에 따른 결과로 분석된다.

차종별 실적은 스포티지가 4만2382대로 세계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판매됐으며, 셀토스가 2만9648대, 쏘렌토가 2만798대로 뒤를 이었다.

기아는 2023년 7월 국내에서 전년 동월 대비 7.2% 포인트 감소한 4만7424대를 판매했다.

지난달 가장 많이 팔린 차량은 스포티지로 6625대가 판매됐다.

세단은 레이 4285대, K8 3513대, K5 2246대, 모닝 2033대 등 총 1만3425대가 판매됐다.

RV는 스포티지를 비롯해 카니발 6109대, 쏘렌토 5678대, 셀토스 4770대, 니로 1917대 등 총 2만8207대가 판매됐다.

상용은 봉고Ⅲ가 5665대 팔리는 등 버스를 합쳐 총 5792대가 판매됐다.

기아의 2023년 7월 해외 판매는 전년 동월 대비 2.1% 포인트 증가한 21만2508대를 기록했다.

차종별 해외 실적의 경우, 스포티지가 3만5757대 팔리며 해외 최다 판매 모델이 되었고, 셀토스가 2만4878대, K3(포르테)가 1만8419대로 뒤를 이었다.

특수 차량은 국내에서 76대, 해외에서 464대 등 총 540대를 판매했다.

기아 관계자는 “하반기에는 쏘렌토 상품성 개선 모델, K5 상품성 개선 모델, 카니발 상품성 개선 모델 출시와 적극적인 EV 마케팅으로 판매 동력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임의택 기자 (ferrari5@rpm9.com)

최신포토뉴스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