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RPM9

자동차
HOME > 자동차 > 모터스포츠

푸조 토탈에너지팀, 伊 몬차 내구레이스서 첫 포디움 등극

발행일 : 2023-07-12 09:26:10
푸조 토탈에너지팀, 伊 몬차 내구레이스서 첫 포디움 등극

푸조의 FIA 세계 내구 선수권 대회(이하 WEC)팀인 ‘푸조 토탈에너지(Peugeot TotalEnergies, 이하 푸조 TE)’팀이 ‘푸조 9X8 하이브리드 하이퍼카’로 이탈리아 몬차에서 열린 6시간 내구레이스에서 3위로 결승선을 통과하며 첫 포디움에 올랐다.

푸조는 지난 9일 ‘속도의 사원(Temple of Speed)’으로도 불리는 이탈리아 ‘몬차 서킷’에서 35대의 하이퍼카와 함께 6시간 내구레이스에 참전했다. 몬차 서킷은 1년 전 푸조 9X8 하이퍼카의 데뷔전을 치렀던 곳으로, 푸조 TE팀은 경기 시작부터 발생한 돌발 상황을 드라이빙 실력으로 대처하며 좋은 위치를 선점해 초반부터 유리한 분위기로 경기를 풀어나갔다.

특히 푸조 TE팀 소속의 미켈 옌센(Mikkel Jensen), 장 에릭 베르뉴(Jean-Eric Vergne), 그리고 폴 디 레스타(Paul Di Resta) 선수들이 탑승한 93번 하이퍼카는 레이스 시작부터 결승선을 통과하기까지 내구 레이스 대회 강호들과의 불꽃 튀는 경쟁 속에서도 깔끔하고 노련하게 경기를 운영, 3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푸조 토탈에너지팀, 伊 몬차 내구레이스서 첫 포디움 등극

니코 뮬러(Nico Muller), 구스타보 메네제스(Gustavo Menezes), 그리고 로익 뒤발(Loic Duval) 선수가 탑승했던 94번 하이퍼카 또한 레이스에서 강력한 모습을 보여줬으나, 세 번의 ‘세이프티카’ 발생으로 인해 레이스 흐름이 반복적으로 끊기는 등 악재가 겹치며 11위라는 아쉬운 성적을 거뒀다.

푸조 TE팀은 지난달 르망24시 완주에 이어 내구레이스에 데뷔 1년 만에 ‘3위’라는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상위 팀과도 충분히 경쟁할 수 있는 기술력과 신뢰성을 입증했다.

푸조 스포츠 기술 디렉터인 올리비에 얀소니(Olivier Jansonnie)는 “이번 결과는 팀 전원에게 좋은 동기부여가 될 뿐만 아니라 우리 팀이 얼마만큼 발전했는지 증명한다”라고 평가했다.

한편, FIA가 주최하는 WEC의 여섯 번째 라운드는 오는 9월 8일부터 일본 후지에서 개최된다.


임의택 기자 (ferrari5@rpm9.com)

최신포토뉴스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