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RPM9

자동차
HOME > 자동차 > 수입차

지프, 7월 개소세 혜택 최대 143만원 지원

발행일 : 2023-07-07 07:37:36
지프, 7월 개소세 혜택 최대 143만원 지원

지프(Jeep)가 개별소비세 인하 종료에 따른 소비자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7월에도 개소세를 지원하는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이달부터 개소세율이 3.5%에서 5%로 원복함에 따라 지프는 고객들이 7월에도 개소세 인하 혜택을 그대로 누릴 수 있도록 개소세율 인상분을 지원하며, 차종에 따라 55만원부터 최대 143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지프 브랜드 럭셔리 플래그십 SUV ‘올 뉴 그랜드 체로키’는 최대 110만원 혜택가를 적용해 오버랜드 3.6 트림을 8360만원에 구매 가능하며, 플러그 인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을 얹은 ‘올 뉴 그랜드 체로키 4xe’ 써밋 리저브 트림은 7월 프로모션 중 최대 혜택인 143만원을 지원, 1억1047만원에 판매한다. ‘그랜드 체로키 L’은 써밋 리저브 3.6 트림에 128만7000원 혜택을 적용해 9751만3000원으로 가격을 낮췄다.

지프를 대표하는 오프로더 ‘랭글러’는 트림별로 85만8000원에서 99만원까지 지원한다. 이를 통해 루비콘 2도어는 6898만7000원, 오버랜드 4도어 파워톱 모델은 7651만원에 구매할 수 있으며, ‘랭글러 4xe’의 경우 트림에 따라 114만4000원부터 127만6000원의 혜택이 적용된다.

‘레니게이드’는 트림에 따라 55만원부터 최대 66만원을 지원한다. 론지튜드 FWD는 4135만원, 리미티드 FWD는 4479만5000원, 리미티드 AWD는 4774만원에 구매할 수 있다.


임의택 기자 (ferrari5@rpm9.com)

최신포토뉴스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