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RPM9

자동차
HOME > 자동차 > 수입차

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서울시 330개 초등학교 안전 등하교 지원

발행일 : 2023-05-02 00:01:51
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서울시 330개 초등학교 안전 등하교 지원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가 사단법인 녹색어머니중앙회와 함께 서울시 내 330개의 초등학교에 안전한 등하굣길 조성을 위해 교통안전 예방 관련 물품을 지원하고 서울 이수초등학교에서 지도를 시행했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지난해 녹색어머니중앙회와 업무협약을 맺고 어린이 교통안전 및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교통안전 캠페인을 지속해서 함께 진행하고 있으며, 학생들에게 안전한 통학로 환경을 실질적으로 조성해 주고자 초등학교 앞에서 교통안전을 지도하는 활동도 펼치고 있다.

또한, 안전한 어린이보호구역 조성을 위해 서울시 14개 구 200개의 초등학교에 교통안전 깃발을 올해 기증하는 등 누적 총 330개 초등학교의 안전한 등하굣길 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서울시 내 130개 초등학교와 서울경찰청에 교통안전 깃발을 제작해 전달한 바 있다.

이러한 교통안전 캠페인과 물품 지원의 하나로, 지난달 18일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시속 30㎞ 준수’, ‘횡단보도 앞 우선멈춤’ 등의 안전 메시지가 적힌 교통안전 깃발로 서울 이수초등학교 앞에서 교통안전 지도를 시행했다. 해당 초등학교 주변은 인도와 차도의 구분이 없는 이면도로가 분포돼 있어, 운전자와 보행자의 주의가 필요한 지역이다. 현장에는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이은정 위원, 아이들과미래재단 김병기 본부장, 녹색어머니중앙회 천경숙 회장, 서울 이수초등학교 녹색어머니회 이윤주 회장이 참석했다.

녹색어머니중앙회 천경숙 회장은 “녹색어머니중앙회는 지난해부터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와 함께 아이들이 안심하고 다닐 수 있는 통학로 구축을 위해 지속해서 교통안전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라며,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안전 캠페인이 실질적인 사고 예방 효과를 거두고 안전한 교통문화 정착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메르세데스-벤츠 모바일키즈는 독일 본사가 2001년 개발한 이래 독일을 포함한 전 세계 13개국 200여만 명의 어린이가 참여하고 있는 어린이 교통안전 교육 프로그램이다. 2014년 국내에 처음 소개된 이후 3만 명 이상의 어린이들이 프로그램에 참여했으며, 어린이 교통안전을 위한 활동으로 ▲서울시와의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 ▲도로교통공단과의 어린이 교통공원 개보수 프로젝트, ▲안심 학교 담벼락 벽화 봉사활동, ▲플레이 더 세이프티 그림 공모전 등 다양한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임의택 기자 (ferrari5@rpm9.com)

최신포토뉴스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