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RPM9

자동차
HOME > 자동차 > 부품/용품

그린카, 인천시 카셰어링 공식 사업자로 선정돼

발행일 : 2023-02-21 15:27:20
그린카, 인천시 카셰어링 공식 사업자로 선정돼

롯데렌탈의 카셰어링 브랜드 그린카가 인천시 카셰어링 공식 사업자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인천시 카셰어링은 시민들이 차량을 소유하지 않아도 필요할 때 언제 어디서나 내 차처럼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공유 정책의 일환이다. 그린카와 인천시는 향후 ▲임대아파트 거주자 및 장애인과 장애인 가족 지원 ▲저소득층 지원 ▲차량 매각자 지원 ▲봉사활동 차량 지원 등 다양한 공공서비스 지원과 관련해서 협력을 이어갈 예정이다.

또한, 이번 협력의 하나로 인천시의 단체 또는 개인 봉사활동자들이 봉사를 목적으로 그린카를 이용하면 ‘24시간 무료 이용 쿠폰’ 등 다양한 혜택을 지원받을 수 있게 된다.

그뿐 아니라 지역사회 활성화 및 성숙한 카셰어링 문화 조성을 위해 ▲2023년까지 230개소의 그린존에 760대의 차량을, ▲2024년까지 260개소에 800대 그리고 ▲2025년까지 280개소에 850대까지 배치하며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그중 친환경 차량을 적극적으로 도입해서 ▲2023년 말까지 전체 그린카 운영 차량 중 비중을 50% ▲2024년 말까지 60% ▲2025년 말까지 70%로 늘려갈 예정이다.

그린카는 2015년부터 서울시 나눔카 공식 사업자로 활동했으며, 타 카셰어링 업체와 함께 나눔카 적립금 약 7000여만원을 한국어린이안전재단에 기부하는 등 사회 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에 동참한 바 있다.

그린카 관계자는 “‘이동을 새로 그리다’라는 기업 슬로건처럼 그린카를 이용하는 지역사회, 시민의 편한 이동을 새롭게 만들어나가고 이를 통해 사회적 책무를 다하며 상생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임의택 기자 (ferrari5@rpm9.com)

최신포토뉴스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