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RPM9

자동차
HOME > 자동차 > 수입차

지프 ‘뉴 컴패스’ 사전 계약 인기…미국·유럽 이어 한국에서도 ‘청신호’

발행일 : 2022-06-11 18:05:31
지프 ‘뉴 컴패스’ 사전 계약 인기…미국·유럽 이어 한국에서도 ‘청신호’

지프(Jeep)가 ‘뉴 컴패스(New Compass)’의 국내 출시를 앞두고 진행한 사전 계약에서 초반 흥행몰이에 성공하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뉴 컴패스는 오는 23일 공식 출시와 함께 소비자 인도를 개시할 예정이다.

지프가 지난 5월 23일부터 진행한 ‘뉴 컴패스’ 사전 계약을 통해 높은 호응을 끌어내며 성공적인 출발을 알렸다. 사전 계약 소식을 접한 소비자들은 세련된 외관과 풀체인지급으로 대폭 업그레이드된 인테리어, 엔트리 트림부터 상향된 상품성에 기대감을 드러냈다.

실제 뉴 컴패스는 ‘베이비 그랜드 체로키’라는 애칭으로 불릴 만큼 프리미엄급 감성과 성능을 보여준다. 기존과는 완전히 달라진 인테리어 디자인뿐 아니라, 고급스러운 내장재와 세심한 마감으로 감성 품질을 한층 끌어올린 것이 특징이다. 지프의 사전 계약 소셜 이벤트에 참여한 소비자들은 “새로운 디자인에 사로잡혔다”, “옵션도 좋아지고 내부 인테리어도 바뀌어서 너무 예쁘다” 등의 호평을 쏟아냈다.

지프 ‘뉴 컴패스’ 사전 계약 인기…미국·유럽 이어 한국에서도 ‘청신호’

또한, 엔트리 트림인 리미티드 2.4 FWD부터 한국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핸즈프리 파워 리프트 게이트, 앞·뒷좌석 열선 시트 및 앞좌석 통풍 시트 등을 기본 장착해 상품성을 향상한 것도 뜨거운 반응에 일조했다. 최상위 트림인 S 2.4 AWD의 경우 알루미늄 휠,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스톱 & 고(ACC), 360도 서라운드 뷰 카메라, 셀렉-터레인(Selec-Terrain) 지형 설정 시스템 등을 더해 동급 최고의 경쟁력을 자랑한다.

지프는 ‘뉴 컴패스’ 출시를 기념해 더욱 다양한 고객들이 실제 차량을 직접 경험할 수 있도록 오는 24일부터 26일까지 서울 성수동에 있는 ‘카페 센느’에서 이색 체험 행사를 진행한다. ‘지프 어반 클리프(Jeep Urban Cliff)’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벤트에서는 열정과 모험이라는 지프의 DNA를 고객이 직접 느낄 수 있도록 클라이밍 구조물에 뉴 컴패스를 전시할 계획이다. 방문객들은 누구나 자유롭게 뉴 컴패스의 내·외관을 직접 살펴볼 수 있으며, 현장에서는 구매 상담 및 시승 기회도 제공한다.

스텔란티스 코리아 제이크 아우만 사장은 “뉴 컴패스는 치열함과 여유를 함께 즐길 줄 아는 MZ세대들을 위한 진정한 도심형(Urban) SUV”라며 “젊은 고객층과 소통할 수 있는 접점을 확대해 뉴 컴패스의 진가를 알려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국내 출시되는 뉴 컴패스는 4년 만에 출시되는 부분 변경 차종으로, 2.4ℓ 가솔린 엔진과 6단 및 9단 변속기, 전륜 및 사륜구동의 조합을 통해 3가지 트림으로 판매된다. 가격은 리미티드 2.4 FWD가 5140만원, 리미티드 2.4 AWD가 5440만원, S 2.4 AWD가 5640만원이다.


임의택 기자 (ferrari5@rpm9.com)

최신포토뉴스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