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PM9

정치·경제·사회
HOME > 정치·경제·사회 > 기업/재계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삼성물산 리조트부문과 MOU…AI·빅데이터 기반 사업협력

발행일 : 2020-03-26 16:17:23

[RPM9 박동선기자] 카카오엔터프라이즈(대표 백상엽)이 삼성물산 리조트부문(대표 정금용)과 함께 디지털 가치를 더한 새로운 테마파크 문화를 창출해나간다.

26일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측은 최근 삼성물산 리조트부문과 디지털 사업 협력을 위한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해당 협약식에는 백상엽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와 정금용 삼성물산 리조트부문 대표 등 양사 경영진들이 참석했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의 디지털협력 협약은 AI와 빅데이터 등 디지털 기술을 토대로 에버랜드 등 테마파크에 새로운 가치를 지닌 차별화된 서비스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한 바로서 체결되는 것이다.

사진=카카오엔터프라이즈 제공 <사진=카카오엔터프라이즈 제공>

양사는 이번 협약과 함께 올해 하반기 내로 티켓 예약 발권과 식음료 주문 결제 과정을 카카오톡 플랫폼 내에서 해결할 수 있는 서비스를 준비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빅데이터와 클라우드를 토대로 한 고객데이터 분석 등 마케팅 협업에도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정금용 삼성물산 리조트부문 정금용 대표는 “카카오엔터프라이즈의 미래 기술과 플랫폼에 에버랜드에서의 비일상적인 체험이 결합되면 고객들에게 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한 새로운 가치를 전달할 수 있을 것"이라며 "디지털 혁신을 통해 IT파크로의 도약이 가능하도록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백상엽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는 “카카오엔터프라이즈의 우수한 AI, 빅데이터 기술 및 플랫폼을 활용해 에버랜드 이용 고객들의 가치를 높여나갈 예정” 이라며 “좀 더 편리하고 혁신적인 서비스 제공을 위해 삼성물산 리조트부문과 긴밀하게 논의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박동선 기자 (dspark@rpm9.com)

최신포토뉴스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