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PM9

라이프
HOME > 라이프 > 생활문화

'퀸 드러머' 로저 테일러, 월드투어전시 축전 공개…'서울전시 레알 실화입니다. 퀸' 관심

발행일 : 2019-06-25 14:20:06

[RPM9 박동선기자] 전설적인 밴드 퀸(QUEEN)의 드러머 로저 테일러(Roger Taylor)가 한글 자필 메시지를 통해 세계 최초 퀸 월드투어 전시회의 관심도를 높였다.

사진=퀸 월드투어전시 한국운영사무국 제공 <사진=퀸 월드투어전시 한국운영사무국 제공>

최근 퀸 월드투어전시 한국운영사무국 측은 로저 테일러의 '보헤미안 랩소디 : 퀸 월드투어전시' 응원메시지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로저 테일러는 선글라스와 레드블랙 조끼, 화이트 셔츠 차림으로 'Bohemian Rhapsody-The Queen Exhibition, 서울전시 레알 실화입니다. 퀸'이라 쓰인 자필 응원메시지를 가리키고 있다.

사진=퀸 월드투어전시 한국운영사무국 제공 <사진=퀸 월드투어전시 한국운영사무국 제공>

로저 테일러는 퀸의 대표곡 'WEWILL ROCK YOU' 드럼 사운드의 주인공이자, ‘RADIOGA GA’ 곡을 비롯해 다수의 곡을 작곡한 퀸의 드러머로,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 속 금발 미소년 드러머 캐릭터의 원 모습으로 잘 알려져 있다.

퀸 월드투어전시 한국운영사무국 관계자는 "내달 7일 최초로 퀸의 음악을 재해석한 미디어 아트 작품과 프레디 머큐리와 멤버들의 희귀 소장품이 공개되기 전, 미디어 데이를 진행할 예정"이라며 "현재 이 전시회를 같이 준비하고 있는 QUEEN PRODUCTIONS LTD.의 대표 짐 비치와 THE MERCURY PHOENIX TRUST의 클라우디아 비치 이사의 방문은 현재 조율중에 있다"라고 전했다.

사진=퀸 월드투어전시 한국운영사무국 제공 <사진=퀸 월드투어전시 한국운영사무국 제공>

한편 '보헤미안랩소디 : 퀸 월드투어전시'는 영국·한국 작가들의 퀸 트리뷰트 미디어작품과 프레디머큐리의 희귀소장품 등의 전시, 한정판 캐릭터 판매 등으로 진행되는 세계 최초 퀸 트리뷰트 전시회로, 내달 7일부터 10월6일까지 서울 종로구 아라아트센터에서 진행된다.

 박동선 기자 (dspark@rpm9.com)

최신포토뉴스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