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PM9

연예
HOME > 연예

에즈라 밀러, 의외의 한국어 실력...‘밥 먹었어?’

발행일 : 2018-11-09 01:24:14

 

사진=유튜브 딩고무비 캡처 <사진=유튜브 딩고무비 캡처>

 
에즈라 밀러가 최근 수현의 인종차별 논란에 대신 화를 내 눈길을 끌고 있다. 영화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에서 함께 출연한 에즈라 밀러와 수현은 평소에서 절친한 사이인 것으로 전해진다.
 
영화 홍보를 위해 함께 미국 리포터 키얼스티 플라와 인터뷰를 진행하던 중 수현이 때아닌 인종차별적 질문을 받았고, 에즈라 밀러가 리포터의 의도를 지적해 국내 팬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해당 소식이 전해진 후 8일 에즈라 밀러가 한국어를 하는 영상이 화제가 되기도 했다. 딩고무비에서 공개한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 편’에서 에즈라 밀러는 인터뷰에 나선 어린 소년에게 한국어로 “밥 먹었어?”라며 친근감을 유발했다.
 
이어 에즈라 밀러는 ‘내기니가 사람이란 걸 알고 어땠냐’라는 질문에 “너무 슬펐다. 수현이 내기니를 정말 ‘안쓰러운 사람’으로 연기해서 볼드모트의 뱀이 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너무 슬펐다”라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김정은 기자 (rpm9en@rpm9.com)

최신포토뉴스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