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PM9

경제·사회
HOME > 경제·사회 > 금융

신한은행, ‘스마트 화상시스템’ 구축

발행일 : 2017-07-17 11:30:00
신한은행, ‘스마트 화상시스템’ 구축

신한은행은 17일 자유로운 소통을 가능하게 하는 ‘스마트 화상시스템’ 구축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시간, 장소, 장비에 대한 제한 없이 화상상담, 화상교육, 화상회가 가능한 디지털 기반 소통시스템을 갖추게 됐다.

‘스마트 화상시스템’은 화상상담이나 회의 시 언급된 내용을 편리하게 활용 할 수 있도록 자동녹화, 메모내용 저장·인쇄 등 편의기능을 갖추고 있다. 또 임직원들이 이미 활용중인 ‘모바일 메신저’나 ‘스마트 데스크’ 앱뿐만 아니라 전용 앱을 통해서도 외부에서 편리하게 접속 할 수 있다.

기존 화상을 이용한 소통은 일정한 장비를 갖춘 PC를 통해서만 가능했지만 이제 태블릿PC, 스마트폰 등 모바일 기기를 통해서도 가능해졌다는 것이 회사 관계자의 설명이다.

이번 시스템 구축은 위성호 은행장이 취임한 직후부터 강조해 온 ‘디지털을 활용한 일하는 방식의 변화’가 구체화 된 사례이다.

향후 고객의 요청으로 투자자문, 세무와 같은 전문 분야에 대해 담당 직원과 화상상담을 진행하거나 스마트워킹센터 근무‧재택근무 중인 직원이 사무실로 이동하지 않고 회의에 참여하는 등 다양한 경우에 시스템을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디지털 기기를 활용해 고객 서비스를 강화하는 한편 업무 프로세스를 개선하기 위한 업무혁신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이상원기자 sllep@RPM9.com

최신포토뉴스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