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PM9

연예
HOME > 연예

스윙스, '고등래퍼' 양홍원 극찬…"이 친구는 물건"

발행일 : 2017-02-18 09:52:08

첫 회는 서막에 불과했다. 또 다른 차원의 랩 실력으로 시선을 압도한 '고등래퍼'들이 꽉찬 무대로 금요일 밤을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었다.

지난 17일 밤 11시 방송된 Mnet 오디션 프로그램 '고등래퍼' 2회에서는 '힙합 격전지'로 불리는 경인 동부 지역과 화제의 참가자들이 대거 포진한 서울 강서 지역의 불꽃 튀기는 경쟁이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 잡았다.

먼저 이날 방송에서는 지난 주 출전한 김동현(MC 그리)이 5위로 경인 서부 지역 TOP9에 선발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아버지가 김구라이기에 또래 친구들로부터 곱지 않은 시선을 받았던 만큼 "친구들에게 인정받고 싶어서 나왔다"고 밝힌 김동현은 긴장한 탓인지 가사를 잊어 버리는 실수를 했지만 자신의 심정을 솔직하게 담은 가사와 안정적인 랩 구사로 호평을 받기도 했다.
 

스윙스, '고등래퍼' 양홍원 극찬…"이 친구는 물건"

이어 지역 예선이 펼쳐진 곳은대한민국 최정상 래퍼들의 출신지인 '힙합의 성지' 경인 동부 지역과  마크(NCT 마크), 양홍원(Young B) 등 이미 현역에서 래퍼로 이름을 알리고 있는 프로급 참가자들이 대거 포진한 서울 강서 지역이다.

경인 동부 지역은 타이거JK 등 '힙합 거장'을 배출한 곳이니 만큼 최하민, 김강우 등 숨은 실력자들의 완성도 높은 무대도 감상할 수 있었다. 양동근(YDG)은 "혈전이 펼쳐지고 있는 느낌이다. 비기와 투팍의 대결같다"고 표현했을 정도.

딥플로우의 외모를 쏙 빼닮은 참가자 김강우는 예상을 뒤엎는 반전 실력과 환상의 무대 매너를 선보여 딥플로우로 부터 "내가 찾던 '고등래퍼'다"라는 극찬을 받으며 상위권에 랭크됐다. 출중한 실력으로 많은 팬을 거느리고 있는 이경민(루달스)은 초반 안정적인 점수로 김강우에 이은 2위에 이름을 올렸지만 타 참가자들이 연신 '순위 깨기'에 성공하며 격전지에서 순위권 밖으로 밀려나는 고배를 마셔야 했다. 양홍원과 함께 '딕키즈 크루'로 활동 중인 이수린(루다)과 윤병호(불리다바스타드)는 "우승이 아니면 (출전이) 의미 없다"고 1위에 대한 자신감을 표출했지만 각각 3위와 5위를 기록하며 TOP9에 이름을 올렸다.

전주에서 학교를 자퇴하고 음악을 하기 위해 상경한 최하민은 '순위 깨기'에 성공해 경인 동부 지역 1위로 TOP9에 안착했다. 그는 서출구로부터 "나와줘서 고맙다", 매드클라운으로부터 "가사가 예뻤다. 한 명의 아티스트로서 모습을 보여줬다" 등 극찬을 받아 10대 랩스타의 탄생을 알렸다.

서울 강서 지역은 지난 서울 강동 지역의 한림 예고와 라이벌 구도에 있는 서울공연예술학교 학생들이 대거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이 학교 출신인 마크와 '고등래퍼' 티저 영상에 등장해 남학생들의 인기를 한 몸에 받은 문지효 등 끼와 열정이 가득한 참가자들이 출전했다.

마크는 "NCT 마크가 아닌 고등학생 마크로 나오고 싶었다"며 자신의 실력을 발휘해 6위로 TOP9에 이름을 올렸으며, 미모의 참가자 문지효는 가사를 잊어버리는 치명적인 실수로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사전에 양홍원의 명성을 듣고 영상을 찾아봤다고 밝힌 스윙스는 "이미 기대를 했으니 나는 서서 무대를 감상하겠다"며 양홍원을 압박했지만 이에 굴하지 않고 노련한 실력으로 좌중을 압도한 양홍원은 전지역을 통틀어 최고 점수를 획득하며 지역 1위를 차지, 단연 '고등래퍼'의 강력한 우승 후보로 자리매김했다. 스윙스는 "이 친구는 물건이다. 이미 프로다"라고 극찬했다.

한편 이날 방송한 '고등래퍼' 1화는 평균 1.2%(닐슨코리아 / 유료플랫폼 / 전국 가구 기준)
, 최고 1.3%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Mnet 채널의 주요 타깃인 15세에서 34세까지 남녀시청층에서도 케이블과 종편을 포함해 동시간대 1위에 오르며 선전했다. 방송 직후에는 프로그램 명과 주요 참가자들의 이름이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를 장악하며 뜨거운 인기를 실감했다.

김건우 기자 (kwoo@rpm9.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

최신포토뉴스

위방향 화살표